2020.04.02 (목)

  • 맑음속초14.4℃
  • 맑음8.1℃
  • 맑음철원9.6℃
  • 구름많음동두천8.8℃
  • 맑음파주7.0℃
  • 구름많음대관령6.0℃
  • 박무백령도6.7℃
  • 맑음북강릉12.8℃
  • 맑음강릉13.9℃
  • 구름조금동해12.9℃
  • 구름조금서울9.4℃
  • 맑음인천7.8℃
  • 맑음원주10.6℃
  • 맑음울릉도9.3℃
  • 구름조금수원8.2℃
  • 맑음영월11.3℃
  • 맑음충주10.1℃
  • 구름많음서산7.9℃
  • 구름많음울진14.0℃
  • 구름많음청주11.5℃
  • 구름조금대전10.8℃
  • 구름많음추풍령11.1℃
  • 구름많음안동11.5℃
  • 구름많음상주12.6℃
  • 구름많음포항13.3℃
  • 구름조금군산8.3℃
  • 맑음대구14.6℃
  • 구름조금전주8.3℃
  • 구름많음울산11.5℃
  • 구름조금창원9.4℃
  • 구름조금광주10.5℃
  • 구름많음부산11.8℃
  • 맑음통영11.2℃
  • 구름많음목포8.3℃
  • 맑음여수11.5℃
  • 맑음흑산도7.1℃
  • 맑음완도10.0℃
  • 구름많음고창7.0℃
  • 구름많음순천10.1℃
  • 구름많음홍성(예)8.9℃
  • 구름많음제주12.4℃
  • 구름조금고산11.2℃
  • 구름많음성산8.7℃
  • 구름많음서귀포11.8℃
  • 구름많음진주11.0℃
  • 구름많음강화8.9℃
  • 구름조금양평10.3℃
  • 맑음이천10.3℃
  • 맑음인제11.2℃
  • 맑음홍천9.0℃
  • 구름많음태백8.3℃
  • 구름많음정선군10.6℃
  • 맑음제천9.5℃
  • 구름많음보은9.4℃
  • 구름많음천안10.1℃
  • 구름많음보령6.6℃
  • 구름많음부여7.9℃
  • 구름많음금산10.3℃
  • 구름많음10.1℃
  • 구름조금부안7.0℃
  • 구름많음임실7.9℃
  • 구름많음정읍7.1℃
  • 구름조금남원9.1℃
  • 구름조금장수5.3℃
  • 구름많음고창군6.4℃
  • 구름많음영광군7.5℃
  • 구름조금김해시10.0℃
  • 구름많음순창군8.6℃
  • 맑음북창원11.0℃
  • 구름많음양산시9.9℃
  • 맑음보성군9.5℃
  • 맑음강진군9.3℃
  • 맑음장흥9.8℃
  • 구름조금해남7.1℃
  • 맑음고흥8.7℃
  • 구름많음의령군12.1℃
  • 구름많음함양군11.1℃
  • 구름많음광양시11.2℃
  • 구름조금진도군6.5℃
  • 구름많음봉화8.6℃
  • 구름많음영주11.6℃
  • 구름조금문경11.3℃
  • 맑음청송군6.8℃
  • 구름많음영덕12.0℃
  • 구름많음의성7.8℃
  • 구름많음구미14.6℃
  • 맑음영천9.8℃
  • 구름많음경주시11.4℃
  • 구름많음거창9.9℃
  • 구름조금합천12.2℃
  • 맑음밀양12.2℃
  • 구름많음산청9.9℃
  • 맑음거제11.3℃
  • 구름조금남해9.8℃
기상청 제공
전주시, ‘착한 임대 운동’의 불씨, ‘착한 나눔’으로 ‘활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착한 임대 운동’의 불씨, ‘착한 나눔’으로 ‘활활’

[크기변환]사본 -‘착한 임대 운동’의 불씨, ‘착한 나눔’으로 ‘활활’ (2).jpg
전주한옥마을 주민들이 전주시청을 찾아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1400만원 상당의 성금과 빵 등 간식을 김승수 전주시장에게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전주시)

 

전주시는 11일 전주한옥마을 주민들이 전주시청을 찾아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1400만원 상당의 성금과 빵 등 간식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여행객이 급감하면서 매출도 70% 이상 줄어드는 등 어려운 상황에 놓여 있는 영세한 자영업자의 임대료를 인하해준데 이은 착한 나눔 운동에 나선 것이어서 의미가 크다.

 

한옥마을 주민들의 착한 나눔 운동은 한옥마을 비빔공동체가 지난달 28일 임시 이사회를 갖고 어려운 시기에 서로 돕자는데 뜻을 모으면서 시작됐다. 이후 한옥마을 공동체 5개 단체, 150여 명의 주민, 상인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해 성금 1100만원과 300만원 상당의 물품을 모으게 됐다.

 

대표적으로 한옥마을 차량통제원으로 활동 중인 주민 이 모씨는 “한옥마을에서 추진하는 사업이라면 무엇이든 적극 참여할 것”이라며 그간 모아왔던 급여의 일부를 성금으로 내놓았다. 또 가족이 함께 빈티지한 소품과 옷을 판매하는 상점과 바게트버거 판매점 등도 ‘착한 나눔’ 운동에 동참했다.

 

또한, 한옥마을 어진포럼 회원 60여명도 착한 나눔에 뜻을 함께 했다. 이들은 최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주변 상가와 여행객들에게 마스크 2000개와 손소독제 1600개를 배부하기도 했다.

 

아울려, 한옥마을 체험·공예공방 29개소로 구성된 ‘한옥마을 별별체험단’과 수공예작품을 전시·판매하는 ‘한옥마을 문화장터 작가협의회’도 착한 나눔에 힘을 실었다.

 

전주시는 이날 전달받은 성금을 전주시복지재단 ‘전주사람’에 지정 기탁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사업에 활용할 방침이다.

 

또한, 빵을 비롯한 간식거리 1100개를 전주시 선별진료소와 엄마의 밥상에 전달할 예정이다.

 

조문규 한옥마을어진포럼 회장은 “한옥마을도 경제적으로 큰 타격을 받아 모두가 힘든 시기이지만 이럴 때일수록 서로 나누고 배려가 필요하다는 생각에서 성금모금을 제안했다”며, “여기저기서 모인 온기가 코로나19를 떨쳐낼 수 있는 에너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승수 시장은 “코로나19의 여파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전주한옥마을에서 시작된 착한 임대운동에 이어 ‘착한 나눔’까지 한옥마을 공동체의 따뜻한 마음을 모아주신 한옥마을 주민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시민과 함께 코로나19 위기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전주한옥마을은 지난달 12일 건물주 14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차인들의 어려움을 나누고자 임대료 인하를 위한 상생선언을 진행해 ‘착한 임대 운동’을 전국으로 확산시켰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